Belle Epoque - 일요일들 Sundays

专辑:
일요일들 Sundays
歌手:
Belle Epoque
语言:
韩语
发行时间:
2008-06-20
风格:
K-POP , R&B
授权单位
Pastel Music
评分:

1 2 3 4 5

0人评分, 平均0

收藏:
收藏这张专辑
播放整张专辑 加入列表

专辑文案:(声明:文案均由授权方提供,并不表示一听赞同其立场或观点)

甜美的歌声是最让人吸引的地方。如果你记得,Belle Epoque曾经唱过咖啡王子里的歌曲,叫做May。在这张专辑里收藏的歌曲肯定不会令你失望。还是有带着她甜美的歌声。让人想听了又听。都是很舒服的歌曲。

"맑은 울림과 긴 파동의 보이스, 현재 가장 중요한 싱어송 라이터 ‘한희정’의 첫 번째 정규앨범 ‘너의 다큐멘트’‘더더’와 ‘푸른새벽’에 이어 대중가요와 인디음악를 아우르며, 작곡, 작사, 연주 등 셀프 프로듀싱으로 이루어진 2008년 최고의 수작 "

" MOT 2집의 '서울은 흐림'에 한희정씨가 featuring해 준 것에 대한 답례로 'Drama'라는 곡에 vocal featuring을 해주게 되었는데, 곡이 너무 마음에 들었다. 나도 더 욕심이 생겼고 녹음과 믹싱 과정에서 많은 의견을 나누다가 자연스럽게 내가 앨범 작업에 더 관여하는 방향으로 이야기가 되었다. 처음에는 내가 프로듀서의 역할을 하면 되겠구나 생각했는데, 오산이었다. 그녀는 이미 훌륭한 프로듀서였고 모든 작, 편곡과 연주, 녹음을 혼자 도맡아 해냈다. 나 역시 그러한 작업방식을 전폭적으로 지지하는 쪽이었으므로, 나는 사운드를 좀 더 깔끔하게 정돈하는 역할을 맡기로 했다. - MOT 이언 "

아름다운 시절 홍대 앞 인디씬의 가장 아름다운 이름이자, 존재감이었던 '푸른 새벽'의 해체 소식은 인디팬들에게 청천벽력과 같은 소식이었다. 하지만 '더더'라는 소위 메이저 가수에서 어느 날, 갑자기 '푸른새벽'이라는 낯선 이름으로 돌아온 '한희정'의 존재감은 예나 지금이나 변함이 없는 듯 하다. '한희정'은 2006년 '푸른 새벽'의 마지막 앨범을 뒤로 하고 음악 활동을 시작하던 때부터 작업해오던 곡들과, 지난 1년 6개월동안 만든 곡들로 작곡, 작사, 편곡, 프로듀싱 등의 모든 작업을 혼자 맡아 '너의 다큐멘트'라는 정규 앨범 작업에 착수한다. 그 기간 동안, 파스텔뮤직 컴필레이션 '12 songs about you' 에 [우리 처음 만난 날]을 발표하면서, 싱어송 라이터 '박준혁' 의 앨범에 'all right', 드라마 '식객' OST 에 '짙은'과 함께 '비밀'에 참여, 서서히 그 아름다운 행보를 시작한다. 더불어, 그녀는 새롭게 만들어지는 곡을 가지고 1,2달 만에 한 번씩 라이브를 갖었고 열 번째 라이브가 준비될 즈음인 지금 '너의 다큐멘트'가 발매되었다.

专辑《일요일들 Sundays》的歌曲列表

购买这张专辑

序号 歌曲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1 뷰파인더 세상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2 5월의 후유증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3 크림샤워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4 별의 속삭임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5 Vacation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6 금단 (禁断)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7 cafe Siesta (feat. e.p ho)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8 아직은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9 나와 같은 너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10 December (Album ver.)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11 달에 숨다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12 4월 아침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13 계절의 끝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Belle Epoque的精选专辑

全部1张专辑

일요일들 Sundays的评论

正在载入,请稍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