韩国群星 - cafe : night & day

专辑:
cafe : night & day
歌手:
韩国群星
语言:
韩语
发行时间:
2011-09-19
风格:
独立摇滚
授权单位
네오위즈인터넷
评分:

1 2 3 4 5

0人评分, 平均0

收藏:
收藏这张专辑
播放整张专辑 加入列表

专辑文案:(声明:文案均由授权方提供,并不表示一听赞同其立场或观点)

익숙하지만 무심했던 이름과 순간에 대한 기록. 민트페이퍼 프로젝트 음반 시리즈



이제는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 뷰티풀 민트 라이프, 카운트다운 판타지 등의 신개념 음악 축제와 민트페스타, ICON, THEY, ADD 등의 기획공연을 통해 감성 문화 전반의 대표주자로 평가받고 있는 민트페이퍼지만 여전히 그 본질은 하나입니다. '감성 문화의 다양한 측면을 공유하며, 비슷한 주파수의 아티스트 · 레이블·팬들이 취향을 교류하는 것'. 그렇기에 끊임없이 수많은 사람들과 만났고, 소통했으며, 새로운 아이디어들을 떠올렸습니다.



낯설게 시작한 민트페이퍼와의 만남도 이젠 익숙한 5년의 세월로 변모하게 되었습니다. 민터라는 호칭의 수만 명의 동반자가 생겼고, 크고 작은 이해관계를 뛰어넘어 민트 계열 아티스트라는 말도 생겼습니다. 이렇게 음악과 글을 벗 삼아 생활의 질을 좀 더 개선하기 위해 노력해온 우리들이지만, 그 속에서 어느 정도의 외로움과 갈증 역시 경험하고 있었을 겁니다. 민트페이퍼의 프로젝트 음반들은 그러한 일상의 배경 음악이 되고자 시작됐습니다.



"고양이 이야기 & 강아지이야기"(2007), "남과 여... 그리고 이야기"(2009), "LIFE"(2010), 이제 함께 할 "cafe: night & day"에 이르기까지 소재는 다소 상이 했지만, 시선은 늘 비슷한 곳들에 머물러 있었습니다. 너무나 익숙해서 평소 무심했던 것들, 빠르게 흘러가는 디지털 시대에 쉼표처럼 찾아오는 아날로그의 안도감을 부둑한 한 장의 음반으로 만나고 싶었습니다.



언제부터 민트페이퍼의 프로젝트 시리즈는 자의 반, 타의 반으로 '뻔하지 않은 컨셉과 촘촘한 기획력이 담긴 웰메이드 음반'이라고 이야기하게 되었습니다. 또한, 음악 씬을 견인할 '탄탄한 신예 아티스트를 수면 위로 부각'시키며, 어디서도 본적 없는 '궁금한 프로젝트들을 매조지 하는 역할'까지 수행한다고 평가하십니다. 이제는 익숙해진 부담감과 더불어 약간의 책임감도 생깁니다. 네 번째 프로젝트인 "cafe: night & day" 역시 특정한 소재 & 참신한 신곡 & 꽤 많은 수록 곡 & 공들인 패키지 & 익숙함과 낯설음이 교차하는 다양한 이름들까지 시리즈가 쌓아온 나름의 전통은 여전히 유효합니다. 민트페이퍼가 늘 추구해온 '모두'에게는 아닐지언정 '누군가'에게 만큼은 공감과 소통이 쌓여 문화로써 의미 있기를 바라면서 말이죠.



밤에 시작되어 낮에 종결되는 그 곳에 대한 이야기. 민트페이퍼가 만드는 네 번째 작품 "cafe: night & day"



1년 5개월 만에 공개되는 새로운 시리즈의 소재는 다름 아닌 카페입니다. 쉼 없이 분주한 대화와 웃음으로 시작되어 차분한 사색과 준비로 마무리되는 카페의 밤과 낮은 우리에게 '소통과 문화를 나누는 공간이자 배경'의 의미를 갖고 있습니다. 때로는 진지하게 또 때로는 허무한 에피소드로 이어지는 이야기와 관계들, 그리고 다양한 군상들의 셀 수 없이 많은 생각들을 다시 한 번 소박한 터치로 담은 "cafe: night & day"는 어찌 보면 민트페이퍼의 상상 속에 개업한 그 어떤 카페의 배경 음악 혹은 눈앞에 펼쳐지는 장면일 수도 있습니다. 마치 영화 '바그다드 카페', '카모메 식당'이나 만화 '심야식당'처럼 말이죠.



"cafe: night & day"는 최근 민트페이퍼 계열 아티스트들의 경향으로 새롭게 떠오른 '듀오', '어쿠스틱'이란 접근법에 충실하고 있습니다. 사람과 사람 사이 대화와 소통의 시작, 카메라의 앵글에 가장 안정감을 주는 피사체, 음악의 근간을 이루는 목소리와 악기까지 듀오(혹은 2인조, 듀엣, 두 사람)가 갖는 무게는 수많은 존재보다 더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또한 작자가 담고자하는 이야기를 보다 편하고 충실하게 들려주기 위해서는 화려한 채색보다는 다소 소박하고 여백이 있는 어쿠스틱 사운드의 어프로치를 택했습니다. 이러한 기본적인 틀을 해치지 않는 범위에서 희소성 있는 특별한 협연과 누구보다 성장이 기대되는 신진 아티스트의 과감한 섭외까지 더하며 그렇게 "cafe: night & day"의 아이덴티티는 완성되고 있습니다.



"cafe: night & day"는 정식 발매에 앞서 순차적으로 세 곡의 디지털 싱글을 각각 선공개한 바 있습니다. 첫 번째로 공개되어 공전의 대히트를 기록한 '안아줘요'는 화제의 어쿠스틱 듀오 '10cm'의 신곡입니다. 지난 프로젝트 음반인 "LIFE" 공동 타이틀곡 '오늘밤은 어둠이 무서워요'를 통해 화려하게 데뷔했던 10cm는 대표곡 '아메리카노'에서도 유추되듯이 카페라는 어감 자체가 누구보다 익숙하고 특별한 존재들입니다. 지치고 피곤한 삶에 위로가 되어줄 안식처 혹은 투정의 근원으로 카페를 묘사하고 있는 것이 특징. '이상순'(롤러코스터, 베란다 프로젝트)이 곡을 쓰고 대표적인 여성 싱어송라이터 '오지은'이 가사를 붙여 탄생한 '또 왜 그래'는 서로 평행선을 달리는 것처럼 해결되지 않는 연인의 다툼을 달콤한 멜로디와 상쾌한 리듬을 담아 그려낸 보사노바 계열의 곡입니다. 헤어날 수 없는 연애의 함정에 빠져 '커피 잔 속 꺼진 거품 같은 모습'의 나, 그리고 나도 모르게 귀 기울이게 되는 옆 테이블 연인들의 소곤거림이 있는 그런 카페 풍경을 떠올리게 합니다. 가장 마지막에 선공개된 '솔직히 말해도 될까'는 어쿠스틱 붐을 일으킨 '이지형'의 보컬과 솔로 아티스트로서 첫 걸음을 내딛는 작곡가 '임영조'가 함께 했습니다. 90년대 웰메이드 발라드(토이, 윤상 외)에 대한 오마주를 담은 사운드가 돋보이며, 이지형으로서는 토이 '뜨거운 안녕' 이후 선보이는 스케일이 큰 곡이기도 합니다. 커피가 식은 줄도 모른 채 멍하니 눈앞의 빈자리를 바라보는 카페의 익숙한 장면은 누군가에게 만남, 설렘, 이별, 추억의 탄생이자 종결의 의미이기도 할 것입니다.



"cafe: night & day"는 앞서 소개한 10cm를 필두로 최근 음악 씬의 경향이자 징크스처럼 따라다니는 듀오(2인조, 듀엣) 형식의 아티스트들에게 무엇보다 주목하였습니다. 물처럼 흘러가는 시간들을 파노라마처럼 노래한 '그저 그런 하루'는 '조금씩 천천히 너에게' ("남과 여... 그리고 이야기" 수록)를 통해 큰 주목을 받았던 '노리플라이(no reply)'의 작품입니다. 활동 휴식기를 예고하며 발표한 음반 "comma"의 연장선상 느낌으로, 수필처럼 나열한 가사는 푸른빛이 자욱한 일본 영화의 한 장면을 연상케 합니다. 히트 작곡가에서 나가수의 음악 감독으로 더 유명해진 '정지찬'과 유재하 음악경연대회 출신의 신예 '박원'으로 구성된 '원 모어 찬스(one more chance)'는 차분한 발라드 '카페에 앉아'를 선보입니다. R&B적인 어프로치가 인상적이며, 누군가를 카페에서 기다리며 무료하지만 설레는 감정들을 묘사하고 있습니다. 예능 프로그램에 사용되어 큰 임팩트를 남겼던 데뷔곡 'good bye'("LIFE" 수록) 이후 오랜만에 신곡 '완벽한 순간'을 발표하는 '랄라스윗'. 수많은 감성 아티스트들의 음악 바이블로 추앙 받고 있는 프로듀서 Tomita Lab 스타일의 편곡(데이브레이크 김장원 참여)이 무엇보다 참신하며, 섬세한 연주와 유연한 보컬의 흐름은 동시대 여성 아티스트들과 차별됨을 증명하는 대목입니다. 처음으로 민트페이퍼 음반 시리즈에 인연을 맺게 된 '짙은'의 'Twosome'은 건반과 기타를 중심으로 한 단촐한 기본 구성에 리듬 악기들을 쌓아가며 묘한 그루브를 만드는 곡입니다. 늘 찾는 어떤 카페, 그 곳에서 우연처럼 마주치는 누군가에 대한 호기심과 관찰이 흥미롭게 전개됩니다.



"cafe: night & day"는 이번 역시 새로운 협연과 프로젝트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창의적인 프레이즈를 선보여온 언니네이발관의 기타리스트 '이능룡'과 홍대 여신이란 별칭을 넘어서 자유로운 크리에이티브 활동을 영위하는 '요조'가 새로운 유닛 'total service'로 독특한 록 넘버 'The Cup Only Knows'를 만들었습니다. 놀이인지 문화생활인지 헷갈려 하는 새로운 모임 (능룡-요조-차차-생선)의 첫 결과물로, 요조의 도발적인 변신과 몽환적인 기타톤 (마치 폴리스(The Police)의 앤디 서머스를 연상), 거기에 후반부를 질주하는 '차차'(더 문샤이너스)의 기타 연주도 꽤 무게감을 더합니다. '커피가 좋아'는 현직 KBS 라디오 PD이자 싱어송라이터로 앨범까지 발매한 '곰PD'와 솔로 아티스트이자 감각 있는 기타 연주자(뜨거운 감자, 윤종신 등과 협연) '조정치'가 호흡을 맞췄습니다. 누구나 한 번 경험해봤을 법한 커피에 얽힌 에피소드들이 시트콤처럼 펼쳐지는 기분 좋은 트랙으로 중독성 있는 코러스(본인들은

미카(Mika) 스타일 추구했더군요)가 꽤 오래 남는 곡입니다. 3인조 모던록 밴드 메이트에서 건반과 보컬을 담당해온 '정준일'의 공식적인 첫 솔로곡 '난 좋아' 역시 예상치 못한 발견일 것입니다.



"cafe: night & day"는 늘 그래왔듯이 씬을 이끌어갈 새로운 아티스트들을 과감히 섭외했습니다. 데뷔 이래 가파른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는 건강한 팝 밴드 '소란'은 (그 동안의 신예들이 그래왔던 것처럼) '준비된 어깨'를 통해 제대로 날개를 달 듯 보입니다. 일부 관계자들로부터 '조금씩, 천천히, 너에게', ‘팝콘’을 이을 대중적인 넘버로 진작부터 관심을 모아온 곡으로 '이제 시작된 커플의 카페 데이트'라는 오그라들 수 있는 내용을 너무도 담담하고 진지(?)하게 그려내고 있습니다.



민트페이퍼가 진행한 아티스트 지원 음악 프로젝트 'Support Your Music(이하 SYM)'을 통해 발굴된 세 팀 역시 함께 하게 됐습니다. SYM 1호 아티스트인 '해브 어 티(have a tea)'는 특유의 재지(jazzy)하면서도 어쿠스틱한 느낌을 잘 살려 '가끔 이런 날'을 연주했습니다. 벌써부터 골수 팬들이 늘어나고 있는 해브 어 티의 공연에서 더욱 빛을 발하는 대표곡인데요, 이런저런 자료를 찾다가 크리스마스에 펼친 카페 라이브 동영상을 발견하고 일찌감치 수록을 찜했다는 후문입니다. 참여 아티스트들로부터 본작의 다크호스가 될 곡으로 손꼽히고 있는 '박솔'의 '저 잔에 담긴 물처럼'은 마치 이적의 '다행이다'를 처음 접한 순간 같은 처연함과 진정성이 느껴집니다. 선배 아티스트 데이브레이크(김선일, 김장원, 정유종)가 프로듀싱과 연주에 참여했으며, 가장 힘들었을 시기의 심정을 담은 자전적인 얘기들이 절제된 사운드에 더해져 절절함이 배가됩니다. SYM 세 번째 아티스트로 선정된 '차가운 체리'는 독특한 캐릭터와 음색을 통해 클럽 데뷔 시점부터 주목을 받은 어쿠스틱 듀오입니다. 컴팩트한 편곡을 통해 직설적인 가사의 묘미를 더욱 부각시킨 'Love Song' 역시 클럽 공연을 통해 주목을 받은 대표곡으로 "cafe: night & day“의 질감과 어울릴 듯 싶다는 생각에 기절할 것 같이 러브콜을 펼쳐 어렵사리 수급(?)한 트랙입니다.



끝없이 반복되는 음악과 대화의 이중주로 밤을 시작했던 "cafe : night & day"는 적막과도 같은 여유에 기댄 채 낮의 안도를 내뱉으며 마무리 됩니다. 또 다른 상념과 소통으로 마주하게 될 밤과 낮의 편린들을 기대하며.

专辑《cafe : night & day》的歌曲列表

购买这张专辑

序号 歌曲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1 또 왜 그래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2 커피가 좋아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3 준비된 어깨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4 저 잔에 담긴 물처럼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5 난 좋아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6 솔직히 말해도 될까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7 The Cup Only Knows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8 안아줘요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09 카페에 앉아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10 완벽한 순간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11 Love Song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12 그저 그런 하루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13 Twosome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14 가끔 이런 날

播放 收藏 歌词 下载 铃声

韩国群星的精选专辑

全部327张专辑

cafe : night & day的评论

正在载入,请稍候...